하나은행, 하나투어와 손잡고 ‘하나의 여행 적금’ 출시

하나은행 제공

 

[세계비즈=오현승 기자] 하나은행은 하나투어와 제휴해 ‘하나의 여행 적금’을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하나투어의 여행서비스와 하나은행의 금융서비스를 결합한 컬래버레이션 상품이다. 1인 1계좌로 최저 1만 원부터 최대 100만 원까지 월 납입 가능하며, 가입기간은 1년이다. 기본금리 연 1.1%에 우대 금리 0.2%포인트, 특별금리 1%포인트 적용 시 최대 금리는 연 2.3%다.

 

가입자는 연말까지 하나투어 전용페이지를 통해 별도의 예약금 없이 사전 여행 예약이 가능하며, 오션뷰, 라운딩 등 특전이 포함된 전용 상품을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예약한 여행상품을 이용한 손님은 하나투어에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마일리지 5%를 제공하며, 여행 후 발급된 확인번호를 하나은행에 등록하면 특별금리 1%를 추가로 적용 받을 수 있다.

 

영업점 및 비대면 채널 모두 가입 가능하며, 모바일 뱅킹 하나원큐에서는 다음달 4일부터 가입 가능하다. 상품 및 이벤트 관련 자세한 내용은 하나은행 홈페이지 및 모바일 하나원큐에서 확인 가능하다.

 

hsoh@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