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일뱅크, 삼길포항에 새끼 우럭 20만 마리 방류

현대오일뱅크 임직원들이 삼길포항에서 우럭치어 방류행사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현대오일뱅크 제공

 

[세계비즈=오현승 기자] 현대오일뱅크는 지난 4일 충남 서산시 대산읍 공장 인근 삼길포항에서 새끼 우럭 20만 마리를 방류하는 ‘제 18회 바다가꾸기’ 행사를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 회사는 지역어민의 소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02년부터 이 사업을 시행해 오고 있다. 2013년부터는 한화토탈 등 다른 기업들도 동참하며 특색 있는 지역 대표 사회공헌사업으로 발전했다. 삼길포항 인근 해역은 국내 최대 우럭 집산지로 성장했으며 서산시는 2005년부터 ‘삼길포 우럭축제’를 실시하며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고 있다. 

 

hsoh@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