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임원인사 이용우 사장 등 승진

이용우 신임 사장 현대차그룹 제공

 [세계비즈=한준호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29일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글로벌 사업환경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새로운 사업전략과 연계한 내부역량을 강화하는 차원이다.

 

 현대차그룹은 제네시스사업부 이용우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하고, 이노션 대표이사에 내정했다.

 

 신임 이용우 사장은 현대차 제네시스사업부장과 북미권역본부장, 브라질법인장 등을 거치며 뛰어난 글로벌 사업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는 평이며, 과거 이노션 미주지역본부장을 역임, 이노션 사업 및 조직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

 

 이노션의 글로벌 사업영역 확대와 디지털 콘텐츠 역량 제고 등 사업전략 가속화를 통해 지속 성장을 견인할 적임자로 꼽힌다.

송미영 신임 인재개발원장 현대차그룹 제공

 이와 함께 현대·기아차 인재개발1팀장 송미영 상무를 인재개발원장에 임명했다.

 

 송미영 상무는 인재개발 분야 전문지식과 다양한 실무 경험을 겸비한 전문가로, 미래 사업전략을 반영한 임직원 역량 육성 전략을 수립하고 실행에 옮기는 역할을 맡는다.

 

 송미영 상무의 이번 발탁 인사는 성과와 역량 중심의 현대차그룹 임원 인사의 연장선에 있다.

 

 한편, 현대차 상용담당 한성권 사장과 이노션 안건희 사장은 각각 고문역에 위촉했다.

 

 tongil77@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