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리브 엠 주니어 LTE 요금제' 출시

KB국민은행 제공

[세계비즈=오현승 기자] KB국민은행은 만 4세부터 만 19세 미만의 미성년자를 대상으로 '리브 엠 주니어 LTE 요금제'를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해당 요금제는 기본료 월 1만 7500원의 '주니어 750MB+'(음성·문자 기본제공)와 월 1만 9000원의 '주니어 2GB+'(음성100분·문자100건)요금제로 구성된다.

 

미성년 자녀가 주택청약종합저축 상품을 가입하거나 부모가 KB국민은행 오픈뱅킹을 등록하면 월 2200원이 할인된다. 또한 부모의 KB스타클럽 등급에 따라 월 최대 5500원의 추가 혜택도 제공한다. 

 

요금제 2종 모두 데이터 기본 제공량 소진 시 SNS메신저 및 웹페이지 검색이 가능한 속도인 최대 400Kbps 속도로 무제한 사용할 수 있는 '데이터 안심 서비스'를 제공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리브엠은 고객 요구를 분석하여 미성년 자녀를 둔 부모의 니즈를 반영한 맞춤형 요금제를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hsoh@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