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상그룹, '휴가 전 헌혈 먼저' 캠페인 진행

사진=대상그룹
[세계파이낸스=유은정 기자] 대상그룹이 서울 동대문구 대상그룹 본사에서 '휴가 전 헌혈 먼저' 캠페인을 열고 임직원들이사랑의 헌혈 운동에 동참했다고 10일 밝혔다.

올해로 14년째를 맞는 이 캠페인은 대한적십자사와함께 2006년부터 진행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학생들의 여름방학과 직장인들의 휴가철이 맞물려 헌혈자 수가 급감하는 여름철, 안정적인 혈액 확보에 보탬이 되고자 기획됐다. 지난해까지헌혈증을 기부한 임직원 수가 3900여 명에 이른다.

올해도 전 그룹사 임직원들이 캠페인에 적극 동참해 혈액확보에 힘을 보탰다. 임직원들의 헌혈 참여를 독려하기 위한 이벤트도 마련됐다. 헌혈증을 기부한 임직원 중 추첨을 통해 총 140만원 상당의 종가집, 초록마을 상품권을 지급할 예정이다.

이번 캠페인은 이달 한 달간 진행되며, 기부된 헌혈증은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를 통해 혈액이 필요한 이들에게 전달된다.

이보라 대상 사회공헌팀장은 "그간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있었기에 '휴가 전 헌혈 먼저' 캠페인을 14년째 진행할 수 있었다"며 "소중한 생명 나눔 활동인 헌혈에 대한 관심과 동참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더욱 기분 좋은 휴가를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viayou@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