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 소외이웃 위해 '사랑의 반찬' 전달

지난 19일 서울 금천구 독산1동 주민센터를 방문한 동서식품 임직원들이 독거노인 가정을 방문해 직접 만든 반찬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세계파이낸스=유은정 기자] 동서식품은 지난 19일 서울시 금천구 독산1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독거 어르신, 조손 가정을 위한 반찬 만들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임직원 20명은 거동이 불편해 요리가 힘들거나 건강한 식사를 챙기기 어려운 분들을 위해 여름철 입맛을 돋워 줄 떡갈비, 돼지고기 버섯 볶음 등 반찬 3종을 정성스럽게 만들었다. 임직원들은 이날 만든 반찬을 지역 내 독거 어르신과 조손 가정 50 가구를 찾아 직접 전달하고 안부를 살폈다.

이규진 동서식품 CSR 담당자는 "이번 임직원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고 따뜻한 마음을 나눌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에게 받은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사회의 소외된 이웃을 살피고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viayou@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