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중보재단, 범죄 피해자 지원 업무협약 체결

지난 18일 종로혜화경찰서에서 진행된 보령중보재단과 혜화경찰서의 범죄피해자 회복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식에서 보령중보재단 남흥수 사무국장(왼쪽부터), 혜화경찰서 김원태 경찰서장, 참수리사랑재단 최상명 사무국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보령제약
[세계파이낸스=유은정 기자] 보령중보재단은 지난 18일 혜화경찰서, 참수리사랑재단과 함께 범죄피해자 회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보령중보재단과 혜화경찰서, 참수리사랑재단은 협력을 통해 긴급한 지원이 필요하거나 범죄로 인해 의료, 생계비 지원이 필요한 피해자 및 가족들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은 혜화경찰서가 위기 가정 또는 저소득층 범죄 피해자 등 지원 대상을 추천하면 기부금이 이들에게 전달된다. 이 지원금은 보령중보재단이 재단법인 참수리사랑에 기탁하는 형식으로 모인 자금이다. 

나아가 보령중보재단은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에게 필요한 교육을 진행할 수 있도록 이달부터 종로구 지역아동센터에 교육비를 지원한다. 지원된 교육비는 종로구에 위치한 12개 지역아동센터 300여명의 아동들에게 교육용 악기 지원, 음악 교육 프로그램, 진로 탐방 체험 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비용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viayou@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