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전 세계 사업장서 '봉사의 날' 진행

사진=두산
[세계파이낸스=주형연 기자] 두산그룹은 지난 23일 '두산인 봉사의 날'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두산인 봉사의 날'은 전 세계 사업장의 임직원이 같은 날 각 지역에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는 행사로 한국을 비롯해 미주, 유럽, 중동 등 세계 각지에서 근무 중인 임직원들이 사업장 인근 지역사회에 필요한 일을 찾아 활동하는 두산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지난 2014년 첫 행사 이후 일곱번째를 맞은 이번 행사에는 19개국에서 6000여명의 임직원이 참여했다. 지금까지 행사에 참여한 임직원 수는 약 5만9000여명에 이른다.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은 임직원들과 함께 서울 중구에서 진행된 '따뜻한 가구 이야기' 활동에 참여했다. 박 회장과 임직원들은 수납장, 책장 등 가구 200점을 직접 제작해 인근 지역 가정 100 곳에 전달했다. 이밖에 한국에서는 문화유산 가꾸기, 지역아동센터 어린이 문화체험, 복지시설 방문 봉사 등 활동을 가졌다.

미주, 유럽 등 해외 사업장에선 지역 내 공공시설 보수 및 환경 정화, 노숙인 지원, 지역 교육시설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이 진행됐다. 미국 사업장에선 인근 지역의 아동 심장병 환아들을 위해 경기 티켓을 전달하기도 했다.

박 회장은 "두산인 봉사의 날은 전 세계 곳곳에 있는 두산 가족이 하나의 마음으로 봉사하는 소중한 시간"이라며 "지역사회 일원으로서 이웃을 향한 봉사를 꾸준히 실천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jhy@segyefn.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