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오현 삼성전자 회장, 작년 연봉 70억원…김기남은 45억원

이재용 부회장은 보수공개 대상서 제외

사진=연합뉴스
[세계파이낸스=유은정 기자]  지난해 권오현(사진) 삼성전자 회장이 연봉으로 70억3400만원을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1일 삼성전자의 지난해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권 회장은 급여로 매월 1억400만원씩 총 12억4900만원, 상여금으로 56억6200만원, 기타 근로소득으로 1억2300만원을 각각 수령했다.

윤부근 부회장의 지난해 연봉은 급여 10억3700만원과 상여 29억2500만원 등 총 41억4000만원이었고 신종균 부회장은 40억82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이사회 의장을 맡은 이상훈 이사의 보수총액은 33억4200만원으로 나타났다.

디바이스솔루션(DS) 사업부문을 이끄는 김기남 대표이사의 지난해 연봉은 45억3600만원에 달했다.

TV·백색가전 등을 맡은 소비자가전(CE) 사업부문을 이끄는 김현석 대표이사의 지난해 총 보수는 25억8400만원이었다.

이재용 부회장의 경우 지난 2017년 3월부터 삼성전자로부터 급여를 받지 않아 보수 공개 대상에서 제외됐다.

viayou@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