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승인 세븐일레븐 대표, 점주협의회와 쪽방촌 도시락 나눔

세븐일레븐 쪽방촌 도시락 나눔 행사. 사진=세븐일레븐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11일 '세븐일레븐데이'를 맞아 서울 남대문 인근 쪽방촌 어르신들을 찾아 '사랑의 도시락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정승인 세븐일레븐 대표를 포함한 세븐일레븐 샤롯데봉사단 및 경영주협의회는 이날 오전 서쪽방촌 거주민 700여세대에 도시락과 수박, 생수 등을 전달했다.

세븐일레븐 샤롯데봉사단은 거동이 어려운 쪽방촌 어르신들을 위해선 직접 가정을 방문해 나눔 활동을 진행했다. 도시락, 생수 등 식사와 함께 더위를 식혀줄 모시내의를 별도 준비해 전달했다. 또한 어르신들의 쾌적한 주거 환경을 위해 방 청소 봉사 활동도 진행했다.

계상혁 세븐일레븐 경영주협의회장은 "편의점은 가까운 이웃과 밀접하게 호흡하며 존재하는 만큼 많은 경영주들이 이웃 사랑을 몸소 실천하고자 이번 나눔 활동에 동참했다"고 말했다. 정승인 대표는 "무더위로 어려움을 겪는 쪽방촌 어르신들의 건강한 여름 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이번 나눔 행사를 준비했다"고 전했다.

오현승 기자 hsoh@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