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금융, 피플펀드 등 P2P업체와 자금관리 체계 공동 구축

JB금융그룹이 P2P(개인간) 금융업체와 손잡고 자금관리 체계 구축에 나선다.

JB금융지주는 18일 서울 여의도 JB빌딩에서 P2P기업 3개 업체와 ''P2P대출 원리금 수취권 매입형 모델 공동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전북은행은 피플펀드, 광주은행은 투게더펀딩·줌펀드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사는 원리금수취권 매입형 모델 공동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이번 공동 개발 모델은 투자자의 투자금을 은행명의계정으로 보관·관리해 P2P업체가 파산이나 휴·폐업시 제3채권자의 강제집행으로부터 투자금을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도록 했다.

JB금융그룹은 이번 모델 개발이 완료되면 업체의 파산이나 투자금 유용에 대비할 수 있고 투자자의 투자 현황 등 자금흐름 모니터링이 가능해져 투자금 횡령, 부정사용 등으로부터 투자자를 보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JB금융그룹은 이 서비스에 대한 특허출원을 마친 상태다.

이정화 기자 jhlee@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fn.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