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은행 국내지점 지난해 당기순익 7649억…전년比 31.8% ↓

금융감독원은 외국은행 국내지점이 지난해 당기순이익7649억원을 시현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전년(1조1223억원) 대비 31.8% 줄어든 금액으로 주로 이자이익 감소 탓이 컸다.

외은지점의 지난해 이자이익은1조1082억원에 그쳐 전년의 1조5015억원보다 26.2% 줄었다.

외은지점의 지난해말 기준 총자산은 264조3000억원을 기록, 전년(270조8000억원) 대비 2.4% 감소했다.

예치금이 6조3000억원, 본지점(대여)이 3조3000억원씩 각각 줄었다. 반면 보유 유가증권은 2조8000억원 늘었다.

안재성 기자 seilen78@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