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대 이상 고연령층 체크카드 이용건수 5년새 3.5배 증가

최근 5년 새 50대 이상 고연령층의 체크카드 이용이 약 3.5배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KB국민카드에 따르면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간 자사 고객들의 체크카드 이용현황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체크카드 이용 건수는 11억5천95만 건으로 2012년(4억6천135만 건) 대비 149.5% 늘었다. 체크카드 이용금액은 지난해 21조6천329억원을 기록, 5년 전(10조8천553억원) 보다 99.3% 증가했다.

50대 이상의 체크카드 이용건수는 지난해 1억1342만 건으로 2012년 3260만 건 대비 247.9% 폭증했고 이용금액도 2012년 1조1637억원에서 지난해 3조3036억원으로 183.9% 늘었다.

이에 따라 전체 이용건수에서 50대 이상이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해 9.9%로 2012년 대비 2.8%포인트, 이용금액은 2016년 15.3%로 5년 전과 비교해 4.6%포인트 증가했다.

특히 60대의 경우 2012년 대비 2016년 이용건수가 306.0%, 이용금액은 229.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전 연령대를 통틀어 5년 전과 비교해 체크카드 이용이 가장 많이 증가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전통적으로 현금을 선호하는 연령대인 50대 이상 고객들의 체크카드 이용이 늘어나면서 5년 전 40대 중후반이던 체크카드 고객들의 연령이 올라간 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며  "최근 몇 년간 체크카드 이용 현황을 살펴보면 이용 고객의 고연령화와 소액 결제 증가세가 두드러진다"고 말했다.

건당 결제금액은 지속적인 감소추세다.

2012년 2만3530원이었던 건당 결제금액은 지난해 1만8796원으로 20.1%(4734원) 줄었다.

전체 이용 건수에서 건당 1만원 미만 결제 비중은 47.3%에서 지난해 57.6%로 10%포인트가량 올랐다. 건당 1000원 미만 소액 결제도 199만건에서 2366만건으로 크게 늘었다.

체크카드 이용이 가장 많은 달은 12월이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연말정산시 신용카드에 비해 소득공제율이 높은 체크카드 이용이 많아지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고 풀이했다.

시간대로 보면 체크카드 이용이 가장 많은 때는 오후 6시부터 9시 사이로 지난해에는 전체 이용 건수의 23.1%가 이 시간대에 사용됐다. 이어 정오∼오후 3시(20.7%), 오후 3시∼오후 5시(19.5%) 순이었다.

이정화 기자 jhlee@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fn.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