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저축은행, 할부금융 상품 신규 취급액 100억 돌파

사진=JT저축은행
JT저축은행은 저축은행 업계 최초의 할부금융 상품인 ''JT할부금융''의 대출 실행 누적 건수 2000건, 신규 취급액 100억원을 넘어섰다고 7일 밝혔다.

지난해 6월 상품을 출시한 이후 7개월이다.

이용실적을 분석한 결과, 이용 실적의 약 80%는 창업 또는 사업 운영에 필요한 물품을 구매하는 데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취급 품목은 스크린골프, 선박엔진, 인테리어서비스, 히트펌프보일러 등이다.

전체 이용 건의 약 95%가 무이자로 취급됐다고 JT저축은행은 설명했다.

JT저축은행은 취급 품목을 다양화해 60개까지 확대했다. 고객이 직접 상품 이용 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 조회 서비스를 제공해 이용 편의성을 높였다는 평가다.

최성욱 대표는 "할부금융 상품의 안정적 운영을 통해 서민과 자영업자의 자금 조달 비용 부담을 낮추는 것은 물론 신용대출과 담보대출 위주의 여신 운용 포트폴리오를 다양화해 저축은행 영업 기잔을 확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정화 기자 jhlee@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