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단 한대뿐인 '맞춤 페라리'

페라리 국내 공식수입사인 ㈜FMK는 24일 ''서울의 밤''을 주제로 제작한 캘리포니아 T(California T) 기반의 국내 최초 테일러 메이드(Tailor made) 차량을 서울 청담 전시장에 공개했다.

페라리 테일러 메이드는 자신만의 개성과 취향을 반영한 맞춤 자동차를 제작하고 싶은 고객들을 위해 특별히 개발된 페라리 고유의 프로그램이다.

1950년대에 시작된 페라리의 명예로운 전통을 되살린 이 프로그램을 통해 오너는 자동차 외부 색상부터 실내 트림까지 페라리의 모든 디테일에서 자신의 개성을 살릴 수 있고, 마감, 액세서리, 소재, 색상을 선택할 수 있다.


국내 최초로 페라리 테일러 메이드 프로그램을 통해 탄생한 이 캘리포니아 T는 우아하고 역동적인 ''서울의 밤''을 테마로 담아 전 세계 1대만 특별 제작됐다.

외관을 감싼 3중 레이어의 매력적인 블루 헬렌(Blu Hellen)컬러는 열정적이고 아름다운 도시의 밤을 상징하며, 보닛에서 시작해서 하드탑 상단을 가로질러 후면까지 이어진 화이트 컬러의 두 줄 스트라이프는 도시의 밤을 수 놓는 화려한 불빛을 표현한 것이라고 이 회사는 설명했다. 

연합뉴스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