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모바일, 모바일 금융오픈마켓 '아이올' 오픈

국내 최초 오픈마켓에서 여러 회사 보험상품 가입 가능해

사진=미래에셋생명
미래에셋그룹의 모바일금융 전문 계열사인 미래에셋모바일이 모바일 금융?보험 오픈마켓인 ''iALL(아이올)''을 열었다고 5일 밝혔다.

아이올은 국내 최초로 모바일상에서 제휴된 여러 보험사의 상품을 직접 가입까지 할 수 있다. 현재 국내 온라인보험은 각 보험사의 홈페이지에 접속해 해당 회사의 상품만 가입할 수 있다.

또한 고객 중심의 관점에서 ''콜 프리(Call-Free)''를 주요 정책으로 삼아 보험상품을 조회해도 전화로 가입 권유를 받지 않는다.

우선 아이올은 생활 밀착형 보험인 여행자보험과 유학생보험, 운전자보험 3종을 모바일에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한다. 여행자보험은 소셜커머스 기능을 접목해 ''선물하기''  및 ''조르기'' 기능도 탑재했다. 수일 내 변액보험 출시를 시작으로 상품 라인업 및 서비스 범위는 단계적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김평규 미래에셋모바일 대표이사는 "변화하는 금융 환경에 맞춰 소비자에게 최대의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모바일로 구현한 금융?보험 오픈마켓은 알리바바 등 세계적 기업들이 유사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상황에서 국내에는 미래에셋이 최초로 도입한다"며 "앞으로 미래에셋 그룹의 다양한 금융 노하우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최고의 편의성과 상품을 제공하는 오픈마켓으로 키우겠다"고 밝혔다.

유은정 기자 viayou@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fn.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