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임직원 소통 프로그램 '코칭데이' 진행

 

최근 서울 중구 신한생명 본점 22층 대강당에서 그룹별 담당 임원이 따뜻한 금융 특강을 직원들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다. 사진=신한생명

신한생명은 지난달 17일부터 4주에 걸쳐 임직원간의 소통 프로그램인 ''2016년 하반기 따뜻한 금융 코칭데이''를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따뜻한 금융 코칭데이''는 경영진과 직원간의 양방향 소통은 물론 따뜻한 금융의 효율적 전파를 위해 지난해부터 시행하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코칭데이는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생명 본점 22층 대강당에서 진행됐다. 각 그룹별 담당 임원이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을 이해하고 실천방법을 코칭하는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임원진은 특강을 통해 "핵심 업무를 중심으로 일할 수 있는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어나가자"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신한생명은 오는 12월말까지 본점 22층 임직원 휴식 공간(S-라운지)에서 ''2016 따뜻한 금융 전시전''을 진행한다. 따뜻한 금융에 대한 각 부문별 실천 및 성과 사례 등을 전시할 예정이다.

신한생명 기업문화팀 관계자는 "직원 개개인의 효율적 업무방식을 통한 따뜻한 금융의 실행력 제고에 중점을 두고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건강한 기업문화 정착을 위해 다양한 소통 프로그램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유은정 기자 viayou@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