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3분기 당기순익 7556억원 전년比 6.5% 증가

원수보험료 13조6500억원으로 전년 대비 2.8% 성장

삼성화재는 3분기 당기순이익이 전년 동기보다 6.5% 증가한 7556억원을 기록했다고 31일 밝혔다.

3분기 원수보험료는 전년 동기보다 2.8% 증가한 13조6500억원을 달성했다.

보험종목별 누계 원수보험료를 살펴 보면 자동차보험은 인터넷 채널의 높은 성장에 힘입어 17.3% 증가했다.

반면 장기보험은 보장성 비중 확대 전략에 따른 저축성보험의 매출 축소로 1.5%, 일반보험은 2.8% 감소했다.

보험영업효율을 판단하는 합산비율(손해율+사업비율)은 전년 동기보다 1.1%포인트 개선된 101.4%를 나타냈다.

손해율의 경우 장기보험은 1.3%포인트 개선된 86.2%, 자동차보험은 2.0%포인트 개선된 78.5%(IFRS 기준)를 시현했으나, 일반보험은 2.7%포인트 높아진 64.7%를 기록했다.

유은정 기자 viayou@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