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손보, 1명 가입해도 가족운전자 모두 보장 보험 출시

'프리미어운전자보험'…가입연령 80세까지 확대

 

NH농협손해보험은 가족 중 1명만 가입해도 가족 운전자 모두 보장되고 가입 연령도 80세까지 확대한 비갱신형 운전자보험 ''무배당 NH프리미어운전자보험''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무배당 NH프리미어운전자보험''은 가족 중 1명의 가입으로 가족 운전자 모두 부상치료비, 벌금비용, 변호사 선임비용, 사고처리 지원금 등을 보장받을 수 있다.

특히 이 보험은 급증하는 고령운전자의 사고를 대비해, 가입연령을 80세까지 확대하고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도록 했으며, 자가용 운전자 뿐 아니라 영업용 운전자도 가입할 수 있도록 선택의 폭을 넓혔다. 자동차 정기검사비용으로 2년마다 5만원씩 만기까지 지급한다.

나아가 자동차 사고로 발생하는 진단비, 수술비, 입원비 등 양방치료는 물론, 약침, 한방물리요법 등 한방치료까지 든든하게 보장받을 수 있게 했다.

무배당 NH프리미어운전자보험의 보험 기간은 3년/5년/10년/20년, 납입기간은 일시납/전기납/10년납/20년납/30년납 중 선택 가능하며, 전국의 농·축협과 NH농협손해보험 설계사를 통해서 상품에 대한 상담 및 가입할 수 있다.

유은정 기자 viayou@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