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티은행, 비정규직 300명 정규직 전환…금융권 확산되나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일보 -
박진희 씨티은행장, 임직원들에게 메시지 보내
  • 한국씨티은행이 올해 안에 무기 계약직 전원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기로 결정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비정규직 제로 시대'를 주요 정책으로 내놓은 뒤 금융권에서 나온 첫 결정으로, 다른 금융사에도 비정규직의 정규직화가 이뤄질지 주목된다.

    박진회 씨티은행장은 16일 사내 임직원에게 보낸 최고경영자(CEO) 메시지에서 "무기계약직인 창구 전담직원과 일반사무 전담직원 300여명 전원을 정규직으로 일괄 전환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씨티은행의 정규직화는 씨티은행 노조가 임금단체협상 과정에서 정규직화를 요구한 데에 따른 사측의 응답이다. 

    씨티은행은 그간 정규직 채용 인원의 약 20%를 시험 과정을 거쳐 정규직으로 전환했다. 

    그러나 이번에는 무기계약직 전원을 시험 없이 일괄적으로 전환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해당 무기계약직 직원들은 연내에 정규직 5급으로 전환된다. 

    이번 전환이 마무리되면 전문직 혹은 전문 계약직을 제외한 씨티은행의 대부분 직원이 정규직이 될 전망이다.

    유은정 기자 viayou@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닷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