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김포 걸포북변역 '한강메트로자이' 4229가구 분양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일보 -
김포도시철도 내년 11월 개통예정…도보권 '걸포북변역' 위치
1단지는 지하철 접근성, 2단지는 커뮤니티시설이 강점
  • 전용 84㎡C 타입 내부 모습, 사진=이상현 기자

    GS건설이 이 달 19일 경기도 김포시 걸포동 걸포3지구에서 4229가구 규모의 한강메트로자이를 공급한다. GS건설에 따르면 5월 연휴기간부터 운영된 사전홍보관을 통해 많은 수요자가 방문하며 높은 관심을 보였다.

    ◇ 내년 개통 김포도시철도 '걸포북변역' 수혜…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한강메트로자이 위치도, 자료=GS건설

    한강메트로자이는 1~3개 단지 33개동 총 4229로 건설된다. 이 중 1차로 1·2단지 3798가구가 이 달 공급될 예정이다. 1단지는 아파트 1142가구와 오피스텔 200실, 2단지는 아파트 2456가구로 구성됐다.

    대단지인만큼 평형도 다양하다. 1단지는 △59㎡ 72가구 △74㎡ 402가구 △84A㎡ 40가구 △84B㎡ 80가구 △84C㎡ 436가구 △99㎡ 112가구, 2단지는 △59㎡ 502가구 △74㎡ 428가구 △68T㎡ 61가구 △84T㎡ 42가구 △84A㎡ 605가구 △84B㎡ 168가구 △84C㎡ 360가구 △84D㎡ 93가구 △99A㎡ 62가구 △99B㎡ 59가구 △117㎡ 68가구 △129P㎡ 3가구로 구성됐다.

    한강메트로자이의 가장 큰 호재는 내년 개통되는 김포도시철도 '걸포북변역'이 도보로 이용가능하다는 점이다.

    1단지는 150m, 2단지는 450m 거리에 걸포북변역 이용이 가능하다.

    분양가는 전 평형 평균 3.3㎡당 1200만원대로 책정됐다.

    GS건설 관계자는 "평균 1200만원대지만 1250만원선은 넘지 않도록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가장 많은 가구수인 전용 84㎡ 평형을 대상으로 분양가를 계산해보면 약 4억 2000만원 선에 분양된다.

    발코니확장 옵션을 의무화할지에 대해서는 현재 논의중이다.

    분양관계자는 "발코니 확장 옵션을 의무로 선택해야 하는지는 아직 내부적으로 논의 중"이라며 "발코니 확장을 하지 않게 되면 알파룸 등 공간 운용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어 의무적으로 선택해야 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발코니 확장의 경우 유상옵션으로 분양가에 포함되지 않을 예정이다.

    세대수가 많은 만큼 다양한 커뮤니티시설도 단지 내에 들어선다.

    2단지 수영장을 비롯해 △카페테리아 △게스트하우스 △실내놀이터 △티하우스 △실내골프연습장 △사우나 △독서실 △피트니스센터 등이 단지 내에 들어설 예정이다.

    ◇ 11.3 대책 조정대상지역 제외…투자수요 몰릴 가능성도

    한강메트로자이 공사 부지, 사진=이상현 기자

    한강메트로자이가 들어서는 김포지역은 11.3 부동산대책 청약 조정대상지역에 포함되지 않아 1순위 자격과 전매제한 강화, 재당첨제한 등의 규제가 적용되지 않는다. 또 2순위 청약신청시 청약통장도 필요가 없다.

    전매제한의 경우 계약 후 6개월 이후 자유롭지만 중도금 1회차는 최초계약일로부터 8개월 후에 이루어질 예정이기 때문에 일각에서는 분양권 전매를 부추길 수 있다는 지적도 제기됐다.

    이에 GS건설 측은 "대규모 단지이기 때문에 공사시간이 많이 소요된다"며 "때문에 전매기간 이후 중도금 1회차를 납부하게 되는 상황은 여건상 어쩔 수 없는 부분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사전홍보관을 운영한 결과 1일 방문객이 1700여명에 달할 정도로 관심이 많았다"고 덧붙였다.

    GS건설의 자료에 따르면 사전홍보관 방문 고객 중 서울 거주민의 수요가 가장 많았고 이어 김포 노후주택에 거주하는 수요자가 많았다.

    이상현 기자 ishsy@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닷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