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주자외화예금 2개월 연속 증가…달러화예금 사상 최고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일보 -
2월 거주자외화예금 679억4000만달러…전월 말比 32억9000만달러↑
  • 자료=한국은행
    달러화예금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면서 거주자외화예금이 2개월 연속 증가했다.

    15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7년 2월중 거주자 외화예금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말 현재 외국환은행의 거주자외화예금은 679억4000만달러로 전월 말 대비 32억9000만달러가 증가했다.

    이는 지난 1월 5개월 만에 상승세로 전환한데 이어 2개월 연속 오름세다. 2014년 8월말, 2015년 4월말 이후 세 번째로 높은 수준이다.

    거주자외화예금은 내국인과 국내에 6개월 이상 거주한 외국인 및 국내에 진출해 있는 외국기업 등의 국내 외화예금을 말한다.

    고석관 한은 국제국 자본이동분석팀 차장은 “거주자외화예금이 두 달 연속 증가한 것은 기업의 수출입 결제대금 예치 등으로 달러화예금이 증가한 데 주로 기인했다”고 설명했다.

    통화별로 달러화예금 및 엔화예금·유로화예금이 각각 27억5000만달러, 2억4000만달러, 2억8000만달러 증가한 반면 위안화예금은 1억7000만달러 감소했다.

    달러화예금 잔액은 579억8000만달러로 기업들의 수출입 결제대금 예치 및 일부 기업의 달러화 보유 경향 등에 사상 최고액을 기록했다.

    유로화 및 엔화예금은 기업의 수출입 결제대금 및 일부 증권사의 투자자예탁금 예치 등으로 증가했다. 반면 위안화예금은 대기업의 수입대금 결제수요가 줄어들면서 감소했다.

    은행별로 살펴보면 국내은행은 30억9000만달러 증가한 564억5000만달러, 외은지점은 2억달러가 늘어난 114억9000만달러로 집계됐다.

    주체별로는 기업예금과 개인예금이 각각 27억2000만달러, 5억7000만달러 증가한 566억2000만달러, 113억2000만달러를 기록했다.

    주형연 기자 jhy@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닷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