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저축은행 통계오류 관련 팀장 직위해제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일보 -
  • 한국은행은 14일 저축은행 통계 오류 문제와 관련해 금융통계부장을 교체하고 금융통계팀장을 직위 해제했다고 밝혔다.  경제통계국장과 담당 과장에 대해선 엄중 경고했다.

    전승철 한은 부총재보는 "저축은행의 가계대출 증가액이 실제보다 크게 많은 것으로 오인되는 등 통계인용에 큰 혼란을 드린 점 사죄한다"고 말했다.

    이주열 총재는 지난 13일 한은 집행간부 회의에서 "이번 사태는 그동안 한은이 소중한 가치로 지켜온 신뢰도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중대한 문제"라고 질책하며 재발방지책을 철저히 마련할 것을 지시했다.

    지난 9일 한은은 올해 1월 저축은행 가계대출이 9775억원 늘었다고 발표한 지 4시간이 지난 후 실제 증가액이 5083억원이라는 수정 자료를 급하게 내는 소동을 빚었다.

    저축은행중앙회는 올해 한은에 보고한 가계대출에서 기준변경 등으로 영농자금 등을 새로 추가했지만 한은은 보도자료에서 이런 사실을 각주 등으로 명시하지 않아 혼란을 일으켰다.

    한은은 앞으로 가계부채 통계를 편제·공표하는 전 과정에 대해 정밀점검을 하고 저축은행중앙회 등 유관기관과 소통 및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주형연 기자 jhy@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닷컴 -